사는 이야기2013.02.17 21:17

골목, 집이 있는 풍경을 계속 그리고 있는 중입니다.

우리 세대는 집 때문에 흥하고 집 때문에 망한 세대이지요^^  꺼이꺼이

올망졸망 어린 자식 이끌고 빈손으로 상경하신 부모님 세대로부터 물려받은 "위대한 유산(!)" 번듯한 내집에 대한 로망 말입니다. 

초등 6학년때 공부도 잘하고 부자집 맏며느리감처럼 복스럽게 생긴 영인이가 살던 집,

골목길 끝 막다른 양철 대문집, 그 집이 제 인생 처음으로 가져본 집에 대한 강열한 로망이었지요. 

골목을 없애고 동네를 없애고 덕지덕지 묻은 가난을 털어내고 그야말로 번듯한 집들을 세우면서 행복도 느꼈겠지요

골목길도 사라지고 골목에서 뛰노는 아이들도 사라진 지금

번듯한 집에서  사는 당신, 행복하십니까?

 

눈팅이님께서 무주에 지으신 집은 어떤 집일지

그 집에 가는 멤버가 확정되었습니다.

흠, 쟙, 올디, 콩, 구름재, 호빵( 가는거 맞죠?)

암튼 서울서 차는 한대가 출발합니다

콩님 차가 suv이고 운전자 포함 5인 탑승 가능합니다

어디서 어떻게 만나서 출발할지 의논합시다

눈팅이님께서는 집들이때 필요한거 있으면 살짝 말씀해 주시고요~~^^

 

 

Posted by 구름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콩이

    이 그림을 보니 어릴 적 살던 봉천동 산101번지 우리집 골목이 생각나요.
    양팔을 벌리면 닿을 만큼 좁은 비탈진 골목이었는데 거기서도 모든 일들이 다 가능했죠.
    더운 여름날이면 고무다라이에 물담아서 애들이 홀딱 벗고 물놀이를 했고,
    덥고 좁은 방을 벗어나 골목에 자리깔고 엎드려 숙제하던 아이들도 있었고
    사이 나쁜 아줌마들 머리채 잡고 싸움도 했드랬어요.(그때는 왜들 그렇게 싸움만 하면 남녀를 불문하고 육탄전을 벌렸던지 ㅠ.ㅠ) 집집마다 벼람박에 빨래 붙여 널어 놓기두했고
    눈 내린 겨울이면 동네 꼬마들이 비료포대 타고 눈썰매를 즐기던 장소이기도 했어요.
    그 시절의 우리집과 골목이 기록없이 사라진게 가장 아쉬워요.
    제 기억속에만 선명하게 남았어요.

    2013.02.18 13: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눈팅이

    제일 필요한 물품은 응급 및 상비 의약품 입니다.
    집들이 선물은 고민 마시고 그냥 현금으로 주삼. ^^
    오지인 관계로 제 헨폰이 않됩니다.
    방장님에게 비상 통신망을 카톡으로 알려 드리겠습니다.
    아무런 걱정 마시고 산속에서 편히 즐겁게 지내시다 가시면 됩니다.
    해발 800고지 정도로 높으니 밤에는 기온이 매우 차갑습니다.
    따뜻한 옷을 필히 준비 하세요.
    그럼 토요일에 뵙겠습니다.
    잡님이 막걸리 준비하시나요?
    아니면 무주 막걸리가 달지않고 맛있는데......

    2013.02.18 2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안타까운 소식 전합니다.
    아직까지 다른 일정이 생기지 않고 있습니다. 따라서, 무주에 가야 할 가능성이 높네요.^^
    물론 아직 며칠 더 남았으니 희망을 버리지 말아야겠지요.
    토요일 오전 사당 근처에서 11시쯤 끝나는 일정이 있습니다.
    이 일정을 소화할 지 말 지 아직 결정을 못했네요.
    따라서, 토요일 아침 일찍 또는 11시쯤 갈 수 있습니다.

    그런데, 무주에서 일정이 어떻게 되나요? 산에 오르나요?
    오른다면 토요일, 아니면 일요일 오전?

    2013.02.20 15: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빈대

      아주 바람직한 현상이네요, 파도날 확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2013.02.20 15:36 신고 [ ADDR : EDIT/ DEL ]
    • 빈대님이 내 댓글을 제대로 읽은 것인지.. 그것이 무척 궁금하다.

      2013.02.20 16:17 신고 [ ADDR : EDIT/ DEL ]
  4. 아참, 한 가지 빠뜨렸습니다. 그림이 참 멋지네요.^^

    2013.02.20 15: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구름재

    등산코스가 있다하니 등산도 할까합니다 등산화 신고 오시구요
    호빵님 일정여하에 따라 아침 출발 시간이 유동적이네요^^
    출발시간은 어떻든지 일단 생산성본부에서 콩 올디 흠 만나서 출발후 사당동에서 호빵 픽업해서 수원인터체인지 들어와 제가 합류하면 되겠습니다
    잡님은 세시쯤 무주로 출발하십니다

    2013.02.20 21: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고민해 보고 오늘 말씀 드리겠습니다.

      2013.02.21 08:00 신고 [ ADDR : EDIT/ DEL ]
    • 다행히 사정이 생길 것 같습니다. ㅜ.ㅜ
      가게 되면 토요일 아무때나 가능, 아니면 못갈 수도 있을 듯.
      저 고려하지 말고 일정 잡아 공유해 주세요.

      2013.02.21 13:35 신고 [ ADDR : EDIT/ DEL ]
  6. 졸리운

    서울팀은 토욜 오전 열시반에 경복궁역 생산성본부 마당에서 집합 출발하는 것으로....명 받았습니다. 이 차량에 동승할 분은 시간에 맞추어 출발지로 오시거나 경로상에 탑승 장소와 시간을 알려주시면.. ...머 어찌되겠져. 고럼.

    2013.02.22 11: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잠넘

      설천면 확인해본까 오늘 눈왔고 토일 온도가 -11/+2, -9/+3인지라 (좀 올라간 곳은 더더욱) 안녹고 있을 확율이 매우높은데...운전조심덜하시길. 여신님 suv가 4륜구동인감...아니라면 스노체인을 준비하는게 좋을듯.
      나는 저녁되야 도착할듯함...설천면정류장에서 내려서 봐서 전화하것으니 데려가길 ㅎㅎㅎㅎㅎ

      2013.02.22 19:20 신고 [ ADDR : EDIT/ DEL ]
  7. 물처럼

    제가 함께하지는 못하지만 좋은 시간 보내시길 바래요...
    사진으로라도 구경할 수 있게 해주실거죠^^

    2013.02.23 17: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